김민정 레드카펫 굴욕? ‘미용실 집게’ 옥의 티…그래도 섹시해

이유나기자 입력 2010-09-02 23:14수정 2015-05-27 23:08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배우 김민정. 임진환 기자 photolim@donga.com
배우 김민정이 2일 서울 장충동 국립극장에서 열린 ´2010 제4회 서울충무로국제영화제´에 참석, 레드카펫을 밟고 있다.


김민정은 유승호와 함께 제4회 서울충무로국제영화제 홍보대사에 위촉됐다.

김민정은 레드카펫 위에 올라 아름다운 드레스 자태를 뽐내며 우아한 워킹을 선보였다. 하지만 작은 실수가 있었다. 머리에 꼽아둔 빨간 집게를 빼는 것을 깜빡 잊고 차에서 내려 공식석상에 나선 것.

사진을 접한 누리꾼들은 “옥의 티도 귀엽다”, “실수가 있어도 섹시미는 여전하다”, “코디가 많이 혼나겠다”며 대부분 실수도 귀엽다는 평가를 주고 있다.

관련기사
사진=스포츠동아·연합·뉴시스

임진환 기자 photolim@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