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하이라이트/12일]'페이스 오프' 외

입력 2003-12-11 17:55수정 2009-10-10 07:2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페이스 오프<영화·수퍼액션 밤11·00>

우위선(吳宇森) 감독. 존 트라볼타, 니컬러스 케이지 주연. FBI 요원 숀 아처는 냉혹한 범죄자 캐스터 트로이와 격돌한다. 힘든 싸움 끝에 숀은 캐스터를 체포하지만 그는 혼수 상태에 빠진다. 숀은 폭탄에 대한 정보를 캐내기 위해 FBI 의료진의 도움을 받아 캐스터와 자신의 얼굴을 통째로 바꾼다.

◆형사<시트콤·SBS 밤9·55>

지호는 지하철 소매치기를 잡기 위해 성은과 함께 잠복 근무를 하던 중 범인이 휘두른 전기 충격기를 맞고 쓰러진다. 화가 난 다훈은 지호와 성은에게 재교육을 시키겠다며 데리고 나가지만, 범인에게 주먹을 맞고 기절한다. 상면은 자수하겠다며 경찰서에 찾아온 홍렬이 횡설수설하자 짜증을 낸다.

◆꼭 한번 만나고 싶다<교양·MBC 오후7·20>

청각장애인 손우호씨(25)는 어릴때 친구들에게 놀림을 받아 소극적인 성격이 됐다. 손씨는 중학교 친구인 김경옥씨(25)와 편지를 주고 받으면서 밝은 성격이 됐다. 이제 어엿한 직장인이 된 손씨가 절망속에서 끌어내 준 친구 경옥씨를 찾는다. 헤어진 아버지를 찾는 박진아씨(27)의 사연도 전한다.

◆휴먼 스토리 여자<다큐·SBS 오전9·00>

“초등학교 시절부터 꿈꿔 온 소설가의 꿈을 이제야 이뤘어요”. 충북 충주시 연수동에서 ‘행복한 우동가게’라는 식당을 경영하고 있는 강순희씨(46)는 시인이며 소설가다. 그는 1996년 외환위기로 남편의 사업이 부도나자 허름한 우동집을 인수해서 생계를 꾸리고 있다.

◆VJ특공대<교양·KBS2 밤9·50>

연말연시, 경찰은 한탕을 노린 도박단들을 근절하기 위한 ‘도박과의 전쟁’을 선포했다. 강원도 정선에서는 판돈을 조달하기 위해 입던 옷을 전당포에 맡기고, 차대 대출도 이뤄진다. 상대의 패를 인식하기 위해 화투 뒤에 바르는 화학 약품과 화투 패에 삽입하는 컴퓨터칩이 거래되는 현장도 포착했다.

◆뿡뿡이랑 야야야<교양·EBS 오전8·40>

‘재밌는 장갑!’편. 경기 여주시의 유치원생들과 함께 장갑 놀이를 한다. 다양한 종류의 장갑을 이용한 놀이로 아이들에게 장갑의 기능과 역할을 이해시킨다. 첫 번째 놀이는 장갑을 끼고 빨래와 음식을 해보고 권투선수 흉내를 낸다. 이 놀이는 팔의 근력과 신체 조절력을 기를 수 있다.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