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농협은행, ‘NH디지털Challenge+’ 6기 27개 기업 선발…스타트업 데이 개최

윤우열 동아닷컴 기자 입력 2021-11-19 16:49수정 2021-11-19 16:49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NH농협은행이 스타트업 육성·협업 프로그램 ‘NH디지털Challenge+’ 6기 선발을 축하하는 ‘스타트업 데이’ 행사를 개최했다고 19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전날 서울시 서초구에 위치한 NH디지털혁신캠퍼스에서 이상래 디지털금융부문 부행장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NH디지털Challenge+’ 6기에는 지난해 챌린지 해커톤 수상 기업을 포함해 바이오·메타버스·모빌리티·ESG 등 다양한 분야의 신규 선발 기업 14개 기업과 기존 참여 기업 13개 기업 등 총 27개 스타트업이 선발됐다.

27개 선발 기업에게는 △입주공간 지원 △스타트업 경영진단 △산업분야 및 기술관련 전문 교육 △법률, 특허, 인사노무, 세무, 투자 컨설팅 등 전문가 상담기회 제공 △범농협 사업연계(밋업데이) △투자유치 참여기회(데모데이) 등 혜택이 제공될 예정이다.

주요기사
이날 행사에선 이상래 부행장이 선발 기업 대표들과 현판 전달식을 가졌다. 또 전문 강사의 스타트업 트렌드 관련 특강, 6기 선발 기업 소개 등도 진행됐다.

이상래 부행장은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맞아 미래에 대한 불확실성이 증가됨에 따라 디지털 혁신의 중요성이 더욱 강조되고 있다”며 “NH디지털Challenge+ 6기 선발 기업들과 함께 오픈이노베이션 기반의 혁신을 만들고 고객중심의 디지털 금융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윤우열 동아닷컴 기자 cloudancer@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