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트코인 5만달러 선도 붕괴…10% 폭락

박태근 기자 입력 2021-04-23 12:42수정 2021-04-23 12:51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비트코인 가격이 23일 5만달러(약 5590만원) 선 밑으로 떨어졌다.

비트코인은 이날 오전 11시40분 기준 글로벌 코인시황을 중계하는 코인마켓캡에서 24시간 전보다 9.49% 폭락한 4만9185달러를 기록 했다.

비트코인은 올 들어 약 80% 급등했다. 지난 14일에는 6만4106달러까지 치솟아 사상최고치를 경신했다.

같은 시각 도지코인은 코인마켓캡에서 24시간 전보다 36.09% 폭락한 19.35센트를 기록, 20센트 선마저 깨졌다.

주요기사
비트코인을 비롯한 암호화폐들이 하락세를 이어가는 가운데, 전문가들은 당분간 조정이 있을 것이라고 전망하고 있다.

박태근 동아닷컴 기자 ptk@donga.com
오늘의 핫이슈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