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난지원금 덕에 전통시장 북적

뉴스1 입력 2020-05-23 03:00수정 2020-05-23 03:0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22일 서울 동대문구 청량리종합시장이 마스크를 쓴 이용객과 상인들로 붐비고 있다. 서울시는 15일까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힘들어 하는 시민들의 생계를 지원하기 위한 재난긴급생활비 신청을 받았다. 선불카드와 서울사랑상품권으로 지급되는 재난긴급생활비는 전통시장 등에서 사용할 수 있다.


뉴스1
주요기사

#긴급재난지원금#전통시장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