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환銀,스위스 유니온뱅크와 전대차관 도입 계약

입력 1998-07-07 16:04수정 2009-09-25 08:11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외환은행은 7일 스위스 유니온뱅크와 2억5천만 스위스프랑(미화 1억6천만달러)의 전대차관 도입계약을 이달중 체결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이번 차관의 만기는 최장 5년이고 고정금리 또는 변동금리로의 선택 차입이 가능하며 조달금리 수준은 리보(런던은행간 금리)에 0.75%를 가산한 수준이다.

외환은행은 이번 전대차관은 스위스를 비롯한 경제협력개발기구(OECD)회원국들로부터 자본재 및 용역을 수입하는 국내업체들에게 장기로 대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