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웅제약 ‘간 선생의 지친 간이야기’ 광고 캠페인

스포츠동아 입력 2015-01-13 06:40수정 2015-01-13 06:4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대웅제약 우루사의 신규 광고 캠페인 ‘간 선생의 지친 간이야기’편이 공중파 TV를 통해 방영을 시작했다. 이번 캠페인은 신체에서 해독기능을 하는 주요 장기인 간의 중요성에 대해 많은 사람들이 제대로 알지 못한다는 조사결과를 바탕으로 기획됐으며, 대웅제약은 광고를 통해 간 관리의 중요성을 소비자들에게 전달할 계획이다. ‘국민남편’ 유준상이 우루사를 통한 간 관리의 필요성을 소비자들에게 전달하는 ‘간 선생’으로 등장해 특유의 웃음과 활기를 선보였다.

[스포츠동아]

관련기사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