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고 김광협 시비 26일 서귀포서 제막식

입력 1996-10-21 21:00업데이트 2009-09-27 15:06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고 김광협시인의 시비가 고인의 고향인 제주 서귀포시 천지연 근처에 세워진다. 지역문인들과 고인의 지인, 서귀포시청의 성금으로 세워지는 이 시비는 너비 4m30㎝ 높이 2m55㎝의 대형비석. 고인의 작품중 제주도적인 서정이 두드러진 「유자꽃 피 는 마을」을 제주지역의 원로시인 양주해씨의 글씨로 새겼다. 제막식은 26일 오후 2 시. 064―32―4138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많이 본 뉴스
문화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