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장공유
공유하기
동아일보|사람속으로

공학한림원 대상 현택환, 젊은공학인상 김익재-노준석

입력 2022-03-18 03:00업데이트 2022-03-18 15:09
읽기모드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한국공학한림원은 17일 제26회 한국공학한림원 대상 수상자로 현택환 서울대 화학생물공학부 석좌교수, 젊은공학인상에 김익재 한국과학기술연구원 AI·로봇연구소장과 노준석 포스텍 화학공학과 교수를 선정했다고 밝혔다.

대상을 수상한 현 석좌교수는 금속염을 서서히 가열해 크기 분리 과정 없이 균일한 나노 입자를 대량으로 합성하는 기술을 세계 최초로 개발해 나노기술 분야에서 한국이 선도국가로 자리매김하는 데 크게 공헌했다. 김 소장은 세계 최초로 인공지능(AI) 기반 5∼80세까지 나이 변환이 가능한 3차원(3D) 몽타주·얼굴인식 기술을 국내 독자 기술로 개발했다. 노 교수는 세계 최초로 100nm(나노미터·1nm는 10억분의 1m)급 3D 금속 프린팅 기술을 통해 가시광선용 3D 카이랄 메타물질 나노구조 제작을 가능하게 하는 공정 기술을 개발했다.

서동준 동아사이언스기자 bios@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지금 뜨는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