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뉴스 스테이션] 김소연, SBS ‘닥터챔프’서 국가대표 담당 주치의 변신

동아닷컴 입력 2010-07-13 10:23수정 2010-07-13 21:24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배우 김소연. 스포츠동아 DB
배우 김소연이 SBS 새 월화드라마 ‘닥터챔프’를 차기작으로 결정했다.

김소연은 드라마에서 국가대표 선수들의 담당 주치의로 분한다. 악바리 근성을 가진 정형외과 의사 김연우로, 우연히 담당 교수의 의료사고를 발설하는 바람에 병원에서 쫓겨나 태릉선수촌에 입성한 후 선수들과의 갈등을 겪으며 성숙한 의사로 발전하는 인물이다.

사사건건 다투게 되는 국가대표 문제아 유도선수 박지헌과 더불어 자신의 상사인 태릉선수촌 의무실장과도 미묘한 러브라인을 구축하며 긴장감을 선사할 예정이다.

드라마 ‘닥터챔프’는 태릉선수촌을 배경으로 국가대표 담당 주치의의 눈을 통해 바라본 스포츠의 세계를 다루는 본격 휴먼 스포츠 메디컬 드라마다. ‘닥터챔프’는 현재 방송 중인 '커피하우스'에 이어 방송을 앞두고 있는 김정은 주연의 '나는 전설이다' 후속으로 오는 9월 말 첫 방송 예정이다.

관련기사
김소연은 지난 해 드라마 ‘아이리스’를 통해 완벽한 연기 변신을 선보였고 최근 드라마 ‘검사 프린세스’에서 사랑스럽고 귀여운 캐릭터로 분해 호평 받았다.

김민정 기자 ricky337@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