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니스오, ‘하이프 네이션’ 합류

동아닷컴 입력 2010-07-05 11:51수정 2010-07-05 12:01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데니스오. 스포츠동아 DB
한국계 혼혈배우 데니스오가 영화 ‘하이프 네이션’에 합류한다.

데니스오 소속사 버터플라이 엔터테인먼트 측은 “6월 29일 데니스오가 오랜 조율 끝에 ‘하이프 네이션’에 출연하기로 결정했다”고 5일 밝혔다.

영화에서 데니스오는 도박 및 돈세탁 조직의 거물 ‘토니 케인’으로 등장하며, 주인공을 괴롭히는 역할로 처음으로 악역에 도전한다.

재범의 캐스팅으로 화제를 모은 ‘하이프 네이션’은 동양의 비보이팀이 세계 비보이대회에 참가해 성공을 거둔다는 내용이다. 재범 외에 미국 래퍼 B2K, 일본 배우 캐리 히로유키 타가와가 출연하며, 실제 비보이 팀이 다수 참가하여 현장감과 긴장감을 더할 예정이다.

관련기사
데니스오는 ‘하이프 네이션’ 외에도 중국 드라마에도 출연한다. ‘가을동화’를 중국 버전으로 리메이크하는 드라마에서 데니스오는 ‘가을동화’에서 원빈이 맡았던 인물에 캐스팅돼, 7월부터 촬영에 임하게 된다.

데니스오는 7월 중순 귀국해 ‘하이프 네이션’ 촬영을 시작할 예정이다.

스포츠동아 김원겸 기자 gyummy@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