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重, 태양광 발전 설비 수출

입력 2006-03-02 03:46수정 2009-09-30 10:42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현대중공업은 국내 기업 가운데 최초로 자체 브랜드로 개발한 태양광 발전 설비를 수출한다고 1일 밝혔다.

현대중공업은 최근 스페인의 태양광 발전업체에 182∼200W급 모듈 4종을 1000만 달러(약 100억 원)에 공급하기로 계약했다. 모듈은 태양광을 흡수해 전기로 변환하는 장치로 솔라셀(태양전지)과 함께 태양광 발전의 핵심 기술이라고 이 회사는 설명했다.

주성원 기자 swon@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