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구]여자배구 브라질 격파…세계대회 결승라운드 진출

입력 2003-07-27 18:03수정 2009-10-10 14:18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한국여자배구대표팀이 2003그랑프리 세계여자배구대회에서 남미 최강 브라질을 꺾고 조 1위로 결승라운드에 진출했다.

세계랭킹 8위 한국은 27일 이탈리아 마테라에서 벌어진 예선 라운드 B조 최종전에서 블로킹 4개를 포함해 14득점을 올린 이명희(현대건설)의 맹활약에 힘입어 세계 4위 브라질을 3-0(25-20, 25-21, 25-18)으로 완파했다.

한국은 이로써 이날 중국을 3-1로 꺾은 러시아와 4승1패를 기록했지만 세트 득실에서 앞서 조 1위로 6강이 겨루는 결승 라운드 행 티켓을 거머쥐었다.

올해로 11번째를 맞는 이 대회에서 한국이 조 1위로 결승라운드에 오른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한국은 탄탄한 수비와 고비마다 터진 블로킹으로 승기를 잡았고 범실을 남발한 브라질은 제풀에 무너졌다.

한국은 1세트 초반 4-6으로 뒤졌으나 세터 김사니(도로공사·4점)의 기습 스파이크로 6-6 동점을 만들고 김향숙(KT&G·8점)의 서브 득점과 최광희(KT&G·12점), 이명희의 좌우강타가 불을 뿜어 첫 세트를 따냈다.

기세가 오른 한국은 이후 더욱 안정된 수비와 강, 연타 및 속공을 적절히 곁들인 효과적인 공격을 펼치며 조직력이 무너진 브라질에 내리 두 세트를 따내 완승을 거뒀다.

B조에서는 한국과 러시아, 중국(3승2패)이, A조에서는 미국 네덜란드(이상 4승1패), 이탈리아(2승3패)가 각각 결승라운드에 진출했다.

권순일기자 stt77@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