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니메이션]차호석,<런딤>주제가 불러

입력 2001-03-14 19:23수정 2009-09-21 02:42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발라드 ‘내 안의 눈물’로 주목받는 신인 차호석이 한일 합작 애니메이션 <런딤>의 주제가를 부른다. 차호석은 오는 15일 일본 도쿄의 스튜디오에서 <런딤>의 주제가 및 삽입곡을 녹음하기 위해 출국한다.

<런딤>의 사운드 트랙은 일본 애니메이션 음악의 베테랑 하이시마 쿠니아키가 제작을 담당했고, 차호석과 아키하라 미키가 듀엣으로 노래를 부를 예정이다. 한국과 일본에서 동시에 방영되는 것을 감안해 주제곡은 한국어와 일본어로 녹음한다. 아키하라 미키는 노래와 댄스를 겸비한 실력파로 <런딤> 외에 여러 애니메이션 TV 시리즈 주제가를 불러 주목을 받고 있는 유망주이다.

<런딤>은 환경보호를 주제로 다룬 3D 디지털 애니메이션으로 한국의 디지털 드림 스튜디오가 세계 시장을 겨냥해 제작한 13부작 TV 시리즈이다.

김재범 <동아닷컴 기자> oldfield@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