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프&건강]연습후 목 뻐근하고 어깨 무거운데…

입력 2001-03-01 18:46수정 2009-09-21 04:28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Q:골프 연습을 하고 난뒤 목이 뻐근하고 어깨가 갑옷을 입은 듯 무거운데요?

▽헤드업 지나치게 의식하면 발병

A:목이 아픈 일반적인 원인은 목 근육의 과도한 사용으로 인한 통증인 ‘경추염좌’입니다. 이때는 약물, 물리치료와 안정으로 호전되지만 심한 경우에는 보조기를 착용해야 합니다.

흔히 라운딩이나 연습중 헤드업을 하지 않기위해 지나치게 머리를 고정시키려고 노력하다보면 몸통의 회전에 비해 목이 움직이지 않게돼 ‘경추염좌’가 발생할 가능성이 높죠. 때문에 임팩트직후에는 자연스럽게 고개가 돌아가야 부상을 방지할수 있습니다.

‘근막증후군’은 목 뒤쪽의 삼각근(Trapezius)의 근막에서 주로 발생하는 통증으로서 양쪽 어깨가 갑옷을 입은 듯이 무거운 증상이 특징이죠. 이때는 눌러서 통증이 가장 심한 부위에 통증주사를 주는 ‘압통점 주사’ (Trigger point injection)와 물리치료운동 등으로 호전되는 경우가 많습니다.

도 은 식(혜민병원 척추과학센터장)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