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권]"한통프리텔과 엠닷컴 매수추천"-LG투자증권

입력 2001-01-15 09:01수정 2009-09-21 10:56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LG투자증권은 15일 이동통신업계의 구조변혁이 주가상승으로 이어질 것이라고 내다보고 "한통프리텔과 엠닷컴의 매수가 바람직하다"는 의견을 내놓았다.

비동기식 IMT-2000 사업자 선정 이후 올해 국내 통신업계는 구조대변혁을 겪을 가능성이 높게 됐다.

LG는 "통신업계가 한국통신, SK텔레콤 양강으로 재편되면서 LG텔레콤과 하나로통신의 향방에 관심이 쏠릴 전망"이라고 주장했다.

LG는 기업간 합병을 전제로 했을 때 "국내 이동통신사는 외국의 이동통신사에 비해 가입자당 기업가치가 상당히 저평가돼 있다"고 판단했다.

정승교 애널리스트는 이 외에도"통신서비스에 대한 국민적 선호도가 뛰어나다는 점, 새로운 부가가치 창출로 성장성이 높다는 점 등을 감안할 때 주가상승 여력은 매우 높다"고 주장했다.

정 애널리스트는 다만 "LG텔레콤의 경우는 매각과 관련한 불확실성이 남아있다"며 우선적으로 한통프리텔 및 엠닷컴의 매수가 바람직하다"고 말했다.

양영권<동아닷컴 기자>zeroky@donga.com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