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식]남은 설날음식으로 만드는 알뜰요리

입력 2001-01-05 11:18수정 2009-09-21 12:18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비빔밥

[재료]

삼색나물(고사리, 도라지, 시금치), 각색전(생선전, 표고전, 호박전), 쇠고기산적, 양념(고추장 5큰술, 참기름 1큰술, 들기름 2큰술, 깨소금 1큰술)

[만드는법]

① 밥은 고슬고슬하게 지어 놓는다.

- 전은 따뜻하게 데워 굵게 채썬다.

- 쇠고기산적은 채를 썰거나 굵게 다져준다.

- 나물은 다시 한 번 살짝 볶아 따뜻하게 한다.

- 고추장은 양념을 잘 혼합해 놓는다.

- 그릇에 밥을 담고 ② ③ ④를 돌려 담는다.

◇두부찜

[재료]

두부전, 잡채에 들어간 볶은 채소, 애호박전, 채소소스(육수 ½컵, 간장 ½작은술, 물녹말 ½작은술, 소금·후춧가루·참기름 약간)

[만드는법]

① 두부는 먹기 좋은 크기로 썰어 큰 접시 중앙에 펴 담아 김이 오른 찜통에서 2~3분 찐다.

- 애호박전은 반달 모양으로 썰어 두부에 돌려 담아 놓는다.

- 냄비에 소스를 넣고 끓어 오르면 볶은 채소를 넣고 불을 끈다.

- 김이 오른 찜통에 다시 ②를 넣고 ③의 채소소스를 끼얹어 다시 1분 정도 쪄내면 새로운 두부찜 요리가 된다.

◇모듬전골

[재료]

산적고기, 생선전, 표고전, 호박전, 깻잎전, 두부전, 육전, 무 50g, 당근 50g, 숙주 또는 미나리(남은 재료 중), 쪽파, 육수

[만드는법]

-무와 당근은 5㎝ 길이, 0. 3㎝ 두께로 굵게 채썰어 끓는 소금물에 삶아 낸다.

- 채소는 차례상을 차리고 남은 것으로 준비한다.

- 산적고기와 남은 각색전을 굵게 채썬다.

- 전골냄비에 ① ② ③을 색스럽게 담아 육수를 자작하게 부어 한소끔 끓여 상에 내면 훌륭한 모듬전골 요리가 된다.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