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자편지]이주용/신형 좌석버스 번호 식별 어려워

입력 1999-07-29 19:36수정 2009-09-23 21:45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시내버스나 좌석버스의 앞유리 위쪽에는 노선번호와 전등이 설치돼 있다. 이 때문에 밤에 멀리서도 버스번호를 쉽게 알아볼 수 있다.

그러나 요즘 신형 좌석버스는 유리창 윗부분에 비닐로 된 노선번호만 붙여놓고 조명이 없어 번호를 잘 볼 수 없다.

버스들이 연이어 서있거나 멀리 있을 때 승객들은 버스를 찾아 이리 저리 뛰어다녀야 하고 심지어 버스를 놓친 적도 한두 번이 아니다. 승객들의 불편을 고려해 밤에도 노선번호를 쉽게 알아볼 수 있게 해주었으면 좋겠다.

이주용(경기 부천시 원미구 중동)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