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고향에선/경남]빨치산 활동무대 관광지 만든다

입력 1999-07-11 21:40수정 2009-09-23 23:14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경남도는 6·25 전쟁을 전후해 지리산일대에서 활동했던 빨치산의 근거지를 관광상품으로 개발하기로 했다. 도는 그동안의 조사 결과를 토대로 내년 말까지 24억원을 들여 산청과 함양, 하동 등 3개군의 빨치산 유적지를 중심으로 12개 코스 113.7㎞를 정비할 계획이다. 이들 지역에는 안내센터와 전시시설, 유적 안내판 등이 세워진다.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