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장공유
읽기모드공유하기

[이 한마디]『더이상 「기쁨조」가 될 수 없다』

입력 1999-03-10 19:24업데이트 2009-09-24 09:26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더 이상 ‘기쁨조’가 될 수 없다(한영식 대한항공배구단 단장, 삼성화재배구단이 드래프트 약속을 깨고 대어급 대학 선수를 싹쓸이하고 있는 상황에서는 팀을 운영할 의미가 없다며).

▽정말 가고 싶지 않은 곳이다(이재희 청소년축구대표팀 코치, 99나이지리아 세계청소년축구대회 한국팀의 예선경기 장소인 에누구를 사전답사하고 9일 귀국한 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많이 본 뉴스
최신기사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