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자편지]김홍규/등기수수료 10개넘어 축소필요

입력 1998-03-12 19:47수정 2009-09-25 19:19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며칠전 등기 서류 하나를 들고 친구와 법무사 사무실 문을 두드렸다. 문의를 하며 수수료를 물었더니 각종 세금과 교통비 서류대 등 10가지가 넘었다. 처음에는 38만원을 요구했으나 서류 접수장을 수정해서 30만원을 주었다. 모든 분야에서 거품을 빼자는 상황에서 등기 수수료의 현실화도 예외가 될 수는 없다고 생각한다.

김홍규(서울 노원구 상계5동)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