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부산/경남]울산 공원도시 탈바꿈 한창

입력 1997-09-14 10:36업데이트 2009-09-26 10:40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공업도시 울산을 공원도시로 바꾸는 작업이 한창 진행되고 있다. 울산 남구 옥동 일대 1백30여만평에서 진행되고 있는 울산대공원과 체육공원 공사는 2002년 완공돼 시민들에게 쾌적한 휴식공간을 제공할 예정이다. ▼울산대공원〓선경그룹이 기업이윤 지역 환원차원에서 남구 옥동 남부순환도로 위쪽 1백10만평을 공원으로 개발하는 사업. 총사업비는 1천억원 규모. 지난 7월말 착공된 울산대공원에는 △대형잔디광장과 테마정원(생태정원 조각정원 시민참여정원 시인의 정원) △수경시설등을 갖춘 조경시설 △운동장과 유아 어린이놀이터 수영장 궁도장 등을 갖춘 운동오락시설 △어린이동물원과 동물농장 식물원 주말농장 등을 갖춘 교양문화시설 △어린이도서관 자연관찰 야생조류 관찰시설 등을 갖춘 교육시설 등이 들어선다. ▼체육공원〓울산대공원옆 남부순환도로 남쪽 27만5천평에 건설된다. 총 3천3백50억원이 투입될 체육공원에는 2002년 월드컵 유치를 위해 2001년 완공예정인 축구전용구장(4만5천석규모)과 종합운동장(6천석) 실내체육관(1만1천석) 벨로드롬(2만석) 야구장(1만3천석) 실내수영장(1만1천석) 등 각종 체육시설이 들어선다. 〈울산〓정재락기자〉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많이 본 뉴스
최신기사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