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장공유
읽기모드공유하기

[독자편지]대학가 전세금 너무 올라 부담크다

입력 1997-01-14 20:22업데이트 2009-09-27 07:36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지방에서 자취하는 대학생이다. 얼마전 신문에서 집값 폭등은 없다는 기사를 보았다. 하지만 대학 주변의 방값은 그렇지가 않다. 대학가 집들은 매년 전세 사글세가 20%에서 많게는 30%까지 오르고 있다. 해마다 인상되는 등록금 마련에도 허덕이는데 방값까지 마구 뛰니 형편이 어려운 학생들은 어떻게 하란 말인가. 한마디로 돈 없으면 공부도 포기하란 소리밖에 안된다. 또한대학주위에집을 가진 사람들 중엔 돈 좀 벌어 보자는 생각에 학생들에게 불이익을 안기기도 한다. 예를 들어 방학때 빈 집을 이용해 학생들의 방에서 생활하다가 개강 때 전기세다 수도세다 해서 돈을 요구한다. 그런가 하면 친적이나 친구들이 올 경우 학생들의 빈 방을 이용하는 사람도 있다. 타지역에까지 와서 공부하려는 학생들에게 이런 부당한 행위가 없었으면 한다. 아울러 정부도 사소하지만 대학가 방값에도 신경을 써 주었으면 한다. 집을 떠나 있는 것만으로도 외로운데 해마다 부모님께 방값부담까지 안겨 죄송스럽기만 하다. 장 미 희(대전 서구 둔산동)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많이 본 뉴스
최신기사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