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국감현장/내무위]맥주가 「바르게살기協」보다 좋은 이유

입력 1996-10-18 08:57업데이트 2009-09-27 15:15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鄭用寬 기자」 17일 국회 내무위의 내무부 국감에서 李基文의원(국민회의)은 최근 상영된 영화제목과 비슷한 「맥주가 바살협(바르게살기운동중앙협의회)보다 좋은 다섯가지 이유」를 제시, 눈길을 끌었다. 李의원이 제시한 다섯가지 이유는 △바살협이 질나쁜 전두환정권에서 태어났지만 맥주는 싱싱한 보리와 암반수로 만든다 △바살협은 여론을 왜곡시키지만 맥주의 맛 은 속일 수 없다 △바살협에 대한 지원은 민간단체 지원의 형평성 원리에 어긋나지 만 맥주는 맛으로 경쟁한다 △관변단체 지원은 여당을 위한 불법선거로 이어지나 맥 주는 여야 모두 마실 수 있다 △바살협에 지원된 혈세는 쓰는 곳을 알 수 없으나 맥 주는 다 마시고도 병값 30원이 남는다는 것 등이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많이 본 뉴스
최신기사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