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장공유
읽기모드공유하기
뉴시스|스포츠

김시우, PGA 발레로 텍사스 오픈 첫날 공동 19위 선전

입력 2022-04-01 10:29업데이트 2022-04-01 10:29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김시우(27)가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발레로 텍사스 오픈 첫날 공동 19위에 올라 상위권 진입을 노리고 있다.

김시우는 1일(한국시간) 미국 텍사스주 샌안토니오의 TPC 샌안토니오(파72)에서 열린 대회 1라운드에서 버디 5개, 보기 2개를 쳐 3언더파 69타를 기록했다.

톱10 진입의 발판을 마련한 김시우는 제임스 한, 존 허(이상 미국) 등과 함께 공동 19위에 이름을 올렸다.

올해로 100주년을 맞는 이 대회는 다음주 개막하는 마스터스 출전권이 걸려 있다. 김시우와 이경훈(31)은 이미 마스터스 출전권을 확보했다.

러셀 녹스(스코틀랜드)는 4연속 버디를 잡아내는 등 버디만 7개를 기록해 단독 선두에 올랐다. 라스모스 호이고르(덴마크)는 6언더파 66타를 쳐 2위에 자리해 역전 우승을 노리고 있다.

노승열(31)은 2언더파 70타를 기록해 공동 30위에 올랐다.

강성훈(34)과 이경훈은 3오버파 75타로 부진해 공동 125위에 머물렀다. 이들은 컷 탈락 위기에 몰렸다.

[서울=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스포츠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