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장공유
읽기모드공유하기
뉴시스|사회

대구경찰 ‘투견 사육’ 개 20여마리 학대 60대 검찰 송치

입력 2022-08-11 11:49업데이트 2022-08-11 11:50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투견 목적으로 개 20여마리를 사육하며 학대한 혐의로 60대가 검찰에 송치됐다.

대구 수성경찰서는 동물보호법 위반 등 혐의로 60대 A씨를 검찰에 송치했다고 11일 밝혔다.

A씨는 수성구의 한 야산에 개 훈련장을 만들어 20여마리를 학대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 관계자는 “훈련장에서는 근육 활성화 약품과 주사기 등도 발견돼 수의사법 위반 혐의도 적용했다”고 말했다.

[대구=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사회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