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뉴시스|사회

포항 도심서 3중 충돌사고…가로수·신호등·차량에 연달아

입력 2022-01-24 15:13업데이트 2022-01-24 15:14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24일 오전 10시24분께 경북 포항시 북구 죽도동 5호광장 사거리에서 60대 여성이 몰던 SUV 차량이 신호등과 가로수, 승용차를 잇따라 들이받는 사고가 발생했다.

A씨가 몰던 SUV 차량이 이날 고속으로 교통섬으로 돌진해 가로수와 신호등을 들이받은 뒤 길 건너편에 있던 승용차 2대를 잇따라 충돌했다.

이 사고로 신호 대기 중이던 승용차 운전자 등 모두 4명이 부상을 입었다. A씨 차량이 크게 파손되고 가로수와 신호등이 쓰러졌다.

이에 이 일대 도로가 한동안 극심한 교통체증 현상을 빚었다.

경찰은 ‘방장산 터널에서 포항제철소 방향으로 내려가던 중 갑자기 브레이크가 작동하지 않았다’는 사고 차량 운전자의 진술과 목격자들을 대상으로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포항=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사회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