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동아일보|사회

‘국립대 공동교육혁신센터 포럼’ 내일 개최

입력 2021-10-25 03:00업데이트 2021-10-25 03:00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운영사례 공유하고 발전방향 논의 국립대학 육성사업 발전협의회가 교육부와 한국연구재단 후원으로 26일 대전 유성호텔에서 ‘2021 국립대학 공동교육혁신센터 포럼’을 연다. 국립대학 공동교육혁신센터의 운영 사례를 공유하고 발전 방향을 논의하기 위해 마련된 행사다.

국립대학 공동교육혁신센터는 교육부 재정지원사업인 ‘국립대학 육성사업’ 프로그램의 하나로 지속적인 협력과 교류를 위해 국립대학들이 권역·유형별로 설립한 네트워크 플랫폼이다. 권역별로 강원권, 대구경북권, 경남권, 부산권, 광주전남권, 충청권 총 6개, 유형별로는 교원양성대 1개 센터가 운영되고 있다. 호남제주권은 공학교육혁신센터를 운영하고 있다.

이번 포럼에서 센터들은 각자의 운영 사례를 발표한 뒤 발전 방향에 대한 토론을 벌인다. 포럼 현장을 국립대학육성사업발전협의회 유튜브 채널을 통해 생중계한다. 이영석 국립대학육성사업발전협의회장(충남대 기획처장)은 “이제 국립대학은 대학 간 과도한 경쟁을 넘어 적극적인 공유와 협력을 통해 상생의 혁신을 추구해야 할 때”라며 “이번 포럼이 이를 위한 국립대학 간 협력과 네트워크 활성화 논의를 더욱 진전시키는 계기가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지명훈 기자 mhjee@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사회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