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톡-네이버 QR코드로 백신접종 인증하세요

지민구 기자 입력 2021-07-08 16:55수정 2021-07-08 17:16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12일부터는 카카오톡과 네이버 등 국민 대다수가 사용하는 4개의 애플리케이션(앱)에서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접종 증명이 가능해진다.

카카오는 질병관리청과의 협력을 통해 카카오톡 앱에서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증명할 수 있는 QR코드 기반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8일 밝혔다.

코로나19 방역 목적으로 지난해 7월 도입된 카카오톡 내 전자출입명부 화면에서 ‘접종 정보 불러오기’를 누르고 동의 절차를 거치면 백신 접종 정보가 담긴 증명서가 발급된다. 증명서에는 예방 접종일, 백신명, 접종 차수 등의 정보가 표시된다.

백신 접종 증명을 요구하는 곳에서는 발급된 QR코드로 인증 절차를 진행하면 된다. 이 QR코드는 다중이용시설 등을 방문할 때 전자출입명부로도 활용할 수 있다.

주요기사
네이버와 금융 결제 플랫폼 토스, 이동통신 3사의 본인 인증 서비스 패스도 같은 형태의 QR코드 기반 코로나19 백신 접종 인증 서비스를 마련했다. 카카오톡과 마찬가지로 12일부터 서비스를 시작한다.

기존에는 질병관리청의 공식 앱인 ‘COOV’를 통해서만 모바일 기기로 코로나19 백신 접종 사실을 증명할 수 있었다. 이번에 질병관리청이 정보기술(IT) 기업과 협력해 다수 이용자가 있는 4개의 앱에서 백신 접종 증명이 가능하도록 시스템을 구축하면서 COOV를 별도로 설치 않아도 접종자들이 쉽게 인증할 수 있게 됐다.

모바일 기기에 친숙하지 않은 백신 접종자는 종이 증명서와 신분증에 붙이는 접종 스티커를 각 지역 주민센터에서 발급 받으면 된다.

지민구 기자 warum@donga.com기자페이지 바로가기>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