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미 아콩카과산 한국등반대 1명 사망

입력 1999-01-08 18:54수정 2009-09-24 14:41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아르헨티나와 칠레 사이의 안데스산맥에 있는 남미 최고봉 아콩카과산(해발 6,965m) 정복에 나섰던 한국 등반대원 3명중 박상석씨(58·서울세관근무)가 실종된 지 3일만에 숨진 채 발견됐다고 주아르헨티나 한국대사관이 7일 밝혔다.

박씨는 지난해 12월28일 동료들과 함께 등반에 나서 3일 정상 정복 직전에 실종됐다가 6일 시체로 발견됐다.

〈부에노스아이레스연합〉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