살인죄 복역 모범수,특별휴가후 복귀안해

입력 1998-06-03 19:34수정 2009-09-25 11:23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전남 무안경찰서는 3일 살인죄로 복역하다 모범수로 뽑혀 특별휴가를 나간 남해룡(南海龍·40)씨가 교도소로 복귀하지 않아 수사를 벌이고 있다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남씨는 91년 10년형을 선고받고 목포교도소에서 복역하다 모범수로 선정돼 지난달 28일부터 5박6일간 특별휴가를 나갔으나 복귀시한인 2일 오후 5시까지 교도소로 돌아오지 않았다.

〈무안〓정승호기자〉shjung@donga.com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