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동아일보|정치

대통령대외협력특보에 이동관…교육과학기술특보에 김창경

입력 2022-05-29 16:49업데이트 2022-05-29 16:53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대통령대외협력특보에 이동관 전 대통령홍보수석비서관(왼쪽), 대통령교육과학기술특보에 김창경 한양대 창의융합교육원 교수가 위촉됐다.
윤석열 대통령이 대통령대외협력특보에 이동관 전 대통령홍보수석비서관을, 대통령교육과학기술특보에 김창경 한양대 창의융합교육원 교수를 29일 위촉했다.

이 특보는 동아일보 기자 출신으로 이명박 정부 당시 홍보수석과 대통령 언론특보를 지내 이명박 전 대통령의 ‘입’으로 통했다. 윤 대통령의 당선인 시절에는 특별고문을 맡았다. 이 특보는 “윤 대통령이 민간의 활력과 창의를 국정에 많이 반영하자는 의지가 강하다”면서 “민간과의 접점을 활성화하는 역할을 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김 특보는 이명박 정부에서 교육과학부 2차관을 지냈다. 윤 대통령과 김 특보 모두 부친이 연세대 교수인 인연으로 대학 시절부터 교유했다. 대선 과정에선 윤석열 캠프 내 4차산업혁명선도정책본부를 이끌었고, 대통령직인수위원회 과학기술교육분과 인수위원으로 활동했다. 윤 대통령은 김 특보에게 “교육은 기본적으로 개혁의 대상이고, 자유와 공정이라는 가치를 지키기 위한 수단이 과학과 혁신”이라고 강조한 것으로 알려졌다.

홍수영 기자 gaea@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정치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