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장공유
읽기모드공유하기
뉴스1|IT/의학

장현국 대표 “위믹스 거래 종료 업비트가 답해야”

입력 2022-12-05 17:38업데이트 2022-12-05 17:39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장현국 위메이드 대표가 25일 온라인 기자간담회에서 발언하고 있다.장현국 위메이드 대표가 25일 온라인 기자간담회에서 발언하고 있다.
장현국 위메이드 대표는 위믹스가 국내 5대 가상자산 거래소에서 거래종료 결정이 나온 데 대해 업비트에 책임이 있다고 밝혔다.

장현국 대표는 25일 온라인으로 진행된 기자간담회에서 “(거래종료 결정이라는) 불공정을 두고보지 않을 것”이라며 “위메이드는 할 수 있는 한 최선을 다해 법적으로, 또 다른 할 것이 있으면 이를 바로잡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도대체 왜 위믹스는 상장폐지이고 (업비트에 상장된) 다른 코인에게는 그런 기준을 적용하지 않느냐”며 “업비트는 코인 거래소라는 사회적 기관을 운영하는 회사로서 그 질문에 대해 명확하게 답해야 하고, 본인들이 한 행위에 대해 책임을 져야한다”고 강조했다.

장 대표는 “위믹스는 이미 사업의 축이 글로벌로 향해있기 때문에 국내 거래소에 거래되느냐 아니냐가 사업에 미치는 영향은 제한적”이라고 말했다.

(서울=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IT/의학 최신뉴스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