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뉴스1|IT/의학

韓 OTT 시장 ‘1강·3중·4약’…넷플릭스-티빙-쿠팡-웨이브 순

입력 2022-05-24 09:15업데이트 2022-05-24 09:16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와이즈랩 제공) © 뉴스1
국내 온라인 동영상 서비스(OTT) 시장이 ‘1강·3중·4약’ 체제인 것으로 나타났다.

24일 앱·리테일 분석서비스 와이즈랩은 한국인이 가장 많이 사용하는 OTT앱 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지난 4월 이용자가 가장 많은 OTT 앱은 ‘넷플릭스’로 이용자는 1055만명이었다.

이어 Δ티빙 324만명 Δ쿠팡플레이 321만명 Δ웨이브 307만명이 중간급 라인을 형성했다. 그 뒤로 ΔU+모바일tv 156만명 Δ디즈니플러스 146만명 Δ왓챠 123만명 Δ시즌 116만명 순이었다.

총 사용 시간이 가장 많은 OTT앱 역시 넷플릭스였다. 넷플릭스 이용자들은 지난 4월 총 35억분에 달하는 시간을 이용했다.

이어 Δ웨이브 12억분 Δ티빙 9억분 Δ쿠팡플레이 5억분 Δ왓챠 2억분 Δ시즌 2억분 ΔU+모바일tv 2억분 Δ디즈니플러스 1억분 순이었다.

1인당 평균 사용시간이 가장 높은 OTT 앱은 ‘웨이브’로 한 달 평균 373분을 사용했다.

위 조사는 지난 4월1일부터 30일까지 한국인 만 10세 이상의 안드로이드 이용자(3871만명)과 iOS 스마트폰 이용자(1075만명)를 표본조사로 실시했다.

(서울=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IT/의학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