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 물류 스타트업 ㈜린코스 코리아 “22억 원 규모 시리즈 A 투자 유치”

박해식 동아닷컴 기자 입력 2021-06-18 13:26수정 2021-06-18 13:32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글로벌 물류 스타트업 ㈜린코스 코리아(이하 ㈜린코스·대표 김용현)는 지난 1일 총 22억 원 규모의 시리즈 A(Series A) 투자를 유치했다고 18일 밝혔다.

이번 투자는 김여진 전 공차코리아 대표, AITI인베스트먼트(AITI Investment)의 김희년 회장, 이김컨설팅의 이영상 대표 등이 참여했으며 린코스는 이번 투자금의 상당 부분을 동남아 물류통관 자동화 시스템 확충을 위해 투입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린코스 코리아에 따르면 주요 서비스는 IT기술을 활용해 CBT(Cross Border Trade·국제무역) 운송과 WMS(Warehouse Management System·창고관리 시스템)를 하나의 송장으로 연동해 물류의 시작부터 국제 운송이 완료되는 전 과정과 상품의 위치를 서비스 제공자와 고객사가 실시간으로 확인 가능하게 해주는 것으로, 이를 통해 물류에 투입하는 비용과 시간을 줄일 수 있다.

주요 고객은 이베이, G마켓, 아마존, 쇼피(Shopee), 아이허브(iHerb) 등과 같은 국내외 메이저 이커머스 플랫폼(e-Commerce Platform)으로 해당 서비스는 메이저 플랫폼뿐만 아니라 중소형 이커머스 판매자도 이용할 수 있다.

주요기사
김용현 대표는 “국제물류 시장에서 빠르게 성장하고 있는 린코스는 앞으로도 고도화된 IT시스템과 자동화를 통하여 국내외 판매자에게 효용을 얻을 수 있는 통합 국제 운송서비스를 지속적으로 제공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박해식 동아닷컴 기자 pistols@donga.com
오늘의 핫이슈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