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장공유
읽기모드공유하기
뉴시스|국제

중국군, 12~18일 서해 인접 보하이서 실탄훈련

입력 2022-08-12 10:46업데이트 2022-08-12 10:46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중국군이 대만 주변에서 실시해 온 연합 군사훈련을 마치고 황하이(서해)와 인근 보하이에서 실탄훈련을 이어가고 있다.

11일 중국 탕산해사국은 “보하이 해역에서 12일 0시부터 18일 오전 10시까지 실탄훈련을 실시한다”면서 “훈련 기간 관련 해역에서의 선박 통행을 금지한다”고 밝혔다.

같은 날 다롄해사국도 “보하이 해역에서 13일 오전 6시부터 낮 12시까지 실탄훈련을 실시한다”면서 “훈련 기간 관련 해역에서의 선박 통행을 금지한다”고 전했다.

앞서 9일 롄윈강해사국은 “황하이 남부 해역에서 11~13일 매일 오전 9시부터 오후 4시까지 군사훈련을 실시한다”면서 “훈련 기간 관련 해역에서의 선박 통행을 금지한다”고 발표한 바 있다.

이번 훈련의 세부 내용은 공개되지 않았다.

대만을 담당하는 인민해방군 동부전구가 지난 10일 대만을 둘러싼 실전훈련을 중단한다고 발표한 이후 중국이 실전훈련 소식을 잇따라 발표하고 있다.

[서울=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국제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