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황 앞에 등장한 스파이더맨…복면뒤의 사연은?

두가온 동아닷컴 기자 입력 2021-06-24 10:21수정 2021-06-24 11:27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바티칸=AP/뉴시스] 프란치스코 교황이 23일(현지시간) 바티칸 산다마소 안뜰에서 열린 알현 중 스파이더맨 복장을 한 마테오와 인사하고 있다.
23일(현지시간) 바티칸에서 프란치스코 교황이 참석한 일반 알현에 스파이더맨이 등장해 이목을 끌었다.

머리부터 발끝까지 영화 속의 모습을 그대로 재현한 스파이더맨은 북부 이탈리아에서 온 마티나 빌라르디타(27)로 밝혀졌다.

교황청의 초청을 받아 참여한 빌라르디타는 연설을 마친 교황과 악수를 나누며 직접 만든 스파이더맨 마스크를 선물로 전달했다.

태어날때 부터 건강이 좋지 않아 20세가 될 때까지 여러 번 수술을 받아야 했던 빌라르디타는 소아 환자들에 대한 관심이 깊었고 자원봉사 그룹 ‘출발선의 슈퍼히어로(Supereroincorsia)’를 설립해 활동을 전개했다.

주요기사
병동에 컴퓨터를 기부하는 것으로 활동을 시작한 빌라르디타는 3년째 슈퍼히어로 복장을 입고 소아 환자들에게 희망을 전달하고 있다.

현재 항구의 관리자로 근무하고 있는 그는 그간의 선행을 인정받아 작년 이탈리아 대통령으로부터 공로 훈장을 수여받았다.

두가온 동아닷컴 기자 gggah@donga.com
오늘의 핫이슈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