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닷컴기업 인터넷광고, 전통기업의 2배나 많다

입력 2000-09-06 18:27수정 2009-09-22 05:36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미국의 닷컴 기업들이 여전히 전통적인 기업에 비해 2배나 많은 인터넷 광고를 하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5일 미국의 인터넷 광고 조사기관인 애들 렐리번스가 공개한 자료에 따르면 지난 2·4분기 중 200대 온라인 광고주 가운데 68%가 인터넷 기업으로 지난해 동기의 54%에 비해 비중이 14%포인트나 높아졌다.

이는 일부 월가의 분석가들이 단기적으로 온라인 광고가 줄어들 것이라고 전망한 시점에 나온 것이어서 눈길을 끈다.

지난주 야후닷컴 주가는 리만 브러더스의 분석가 할리 베커가 닷컴 기업들이 인터넷 광고를 줄이고 있음을 지적, 야후 주가를 부정적으로 전망하는 바람에 크게 내렸다. 애들 렐리번스의 찰리 부치월터 부사장은 “전통적인 기업들과 비교해 볼 때 닷컴 기업들은 더욱 공격적으로 광고를 하고 있는 것으로 분석됐다”고 말했다.

닷컴 기업 광고주들은 주로 웹 미디어 유통업체기업간 거래 사이트에 광고를 하고 있는 반면 전통적인 기업 광고주들은 여행 전자 소비재 관련산업 사이트에 광고를 하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뉴욕연합>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