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토픽]『루시디 살해명령 철회 누구맘대로』

입력 1998-11-02 19:12수정 2009-09-24 21:06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악마의 시’를 쓴 영국 작가 살먼 루시디에 대한 살해 명령을 철회한 이란 정부와는 달리 신학생 등 이란인들이 앞다투어 루시디 살해 현상금을 내걸고 있다고.

이란의 카이한지는 문화단체인 ‘호르다드 15’가 현상금을 2백50만달러에서 2백80만달러로 인상하고 키아파이 주민들이 4천5백㎡의 농장 등을 내놓은데 이어 쿰시의 신학교 학생 수천명이 1인당 평균 70∼1백달러의 장학금을 현상금으로 내놓았다고 보도.〈DPA〉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