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컴백’ 베리베리, 오늘 ‘라운드2: 홀’ 발매…관전 포인트 셋

뉴스1 입력 2021-08-23 08:35수정 2021-08-23 08:35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젤리피쉬엔터테인먼트 © 뉴스1
보이그룹 베리베리(VERIVERY)가 유니크하고 중독성 강한 새 음악으로 돌아왔다.

베리베리는 20일 오후 6시 여섯 번째 미니앨범 ‘시리즈 ‘오’ [라운드2: 홀]’을 발매하고 타이틀곡 ‘트리거’(TRIGGER)로 본격적인 활동을 시작한다. 약 5개월만의 컴백이라 전세계 팬들의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 간담 서늘한 ‘호러베리’ 탄생

베리베리는 앨범 발매를 앞두고 개인 오피셜 포토, 무드 필름, 티저 영상 등을 통해 파격적인 변신을 시도한 일곱 멤버들의 모습을 공개했다. 한 편의 스릴 넘치는 호러 영화를 연상케 하는 음산하고 스산한 분위기, 그 안에서 시크하고 몽환적인 매력을 발산하고 있는 베리베리 멤버들의 모습은 숨막히는 긴장감을 선사했다.

주요기사
◇ 소년에서 남자로

매번 새로운 변신에 도전하고 있는 베리베리는 이번엔 한층 더 강렬하고 카리스마 넘치는 ‘남자’의 모습을 보여줄 예정이다. 과감한 스타일링과 워크웨어 등의 패션은 베리베리가 표현하고자 하는 거칠고 다크한 매력을 완벽하게 보여주고 있다.

베리베리는 비주얼에 이어 퍼포먼스 또한 업그레이드됐다. 타이틀곡 ‘트리거’에서는 ‘로드 투 킹덤’ 등을 통해 극찬받았던 칼군무에서 한 걸음 더 나아가 가사를 직관적으로 표현하는 포인트 안무 등을 더해 정교한 군무를 완성시키며 파워풀함의 정점을 찍었다.

◇ 역대급 스케일

베리베리는 신곡 ‘트리거’를 통해 웅장하면서도 신비로운 콘텐츠를 선보이고 있다. 특히 콜로세움을 연상케 하는 거대한 공간, 음침하고 어두운 분위기, 멤버들의 소름돋는 연기력이 완벽한 조화를 이뤄 눈과 귀 모두를 즐겁게 하는 하나의 작품을 완성시켰다.

또한 지난 ‘겟 어웨이’(Get Away) 뮤직비디오에서 광란의 파티장으로 베리베리를 초대한 존재가 어렴풋이 드러났다면, 이번엔 복면을 쓴 미지의 존재가 얼굴을 공개하고 걷잡을 수 없이 커지는 어둠에 속수무책으로 당하며 혼란스러워하는 멤버들의 모습이 담겨 시선을 사로잡았다.

지난 앨범에서 연장되는 흥미로운 서사는 글로벌 팬들의 궁금증과 호기심을 자극하고 있다.

한편 매번 한계없는 변신을 시도하고 있는 베리베리는 23일 오후 6시 여섯 번째 미니앨범 ‘시리즈 ‘오’ [라운드2: 홀]’을 발매하고 타이틀곡 ‘트리거’로 본격적인 활동에 나설 예정이다.

(서울=뉴스1)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