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악마판사’ 김민정, 분위기 압도…‘강렬’ 눈빛

뉴시스 입력 2021-07-24 20:39수정 2021-07-24 20:39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tvN 토일드라마 ‘악마판사’ 김민정이 정인겸을 압도했다.

24일 오후 9시10분에 방송되는 7회에서 정선아(김민정 분)는 서늘한 분위기를 뿜어낸다. 앞서 정선아는 단 둘만 남은 자리에서 서정학(정인겸 분)을 졸개처럼 부려 시청자들에게 강렬한 충격을 안겨줬다.

이번에도 두 사람만 있는 공간에서 서정학은 그녀의 눈빛 하나에 잔뜩 얼어붙는다. 발밑에 조아려 빌기까지 한다. 정선아는 늘 그렇듯 순수하고 사랑스러운 얼굴로 아무렇지 않게 서정학을 떨게 만든다.

[서울=뉴시스]
주요기사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