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아라 출신 소연, 주거 침입 스토커 신고→경찰 조사

뉴스1 입력 2021-02-26 02:55수정 2021-02-26 02:57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티아라 출신 가수 소연© News1
티아라 출신 소연(34)이 살해 협박을 받아 경찰에 이를 신고했다.

25일 생각을보여주는엔터테인먼트 측에 따르면 최근 소연은 자신의 집에 침입한 스토커를 경찰에 신고하고, 서울 강남경찰서에서 조사를 받았다.

소연은 지난 수년간 스토커로부터 괴롭힘을 당하면서 공포감이 시달려왔다. 이에 결국 경찰에 신고를 했으며, 현재 경찰은 해당 사건을 수사 중이다.

생각을보여주는엔터테인먼트는 소연의 스토커에 대해 강경 대응하겠다는 입장을 전했다.

주요기사
(서울=뉴스1)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