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니, ‘냉장고를 부탁해’ 시식에 ‘콧구멍 평수 넓어져’

동아닷컴 입력 2015-10-13 16:10수정 2015-10-13 16:15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하니 냉장고를 부탁해'

EXID 멤버 하니가 '냉장고를 부탁해' 시식에 콧구멍까지 벌렁거렸다.

지난 12일 오후 방송된 JTBC '냉장고를 부탁해'에서는 보라의 냉장고를 두고 샘킴과 최현석의 요리 대결이 전파를 탔다.

이날 시식하는 하니를 바라보던 ‘냉장고를 부탁해’ MC 김성주는 "혹시 맛있는 것을 먹을 때 콧구멍 평수가 좀 넓어지냐"고 질문했다. 함께 출연한 씨스타 보라도 "나도 봤다"며 공감했다.

관련기사
이에 하니는 "아니다"며 웃음을 참지 못했다.

한편 ‘냉장고를 부탁해’ 이연복 셰프는 미카엘을 제치고 승리했다.

동아닷컴 도깨비뉴스 페이스북 https://www.facebook.com/DKBnews.all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