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윤하, ‘피겨퀸’ 김연아와 노래방 간 사연

동아닷컴 입력 2010-09-20 13:45수정 2010-09-20 14:02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윤하 김연아. 스포츠동아DB
가수 윤하가 '피겨퀸' 김연아와 노래방에 함께 간 사연을 전했다.

윤하는 21일 밤 방송하는 SBS '강심장-추석특집‘에 출연, 김연아 선수와의 만남에 대한 에피소드를 공개했다.

윤하는 “감격스럽게도 김연아 선수의 아이스쇼에서 직접 노래를 부를 기회가 있었다”며 7월말 일산에서 열렸던 '2010 올댓 스케이트 서머 아이스쇼' 당시의 감동을 전했다.

이어 “공연이 끝나고 김연아 선수를 비롯한 선수들, 스태프들과 함께 뒤풀이 회식 후 노래방에도 가게 됐다”며 “평소 김연아 선수가 내 노래를 좋아한다고 들어, 내심 같이 노래를 부르고 싶어서 계속해서 듀엣 할 수 있는 기회만 노리고 있었다”고 솔직하게 털어놓았다.

관련기사
또, 이 날 윤하는 “이 자리에 평소 제가 너무 좋아했던 분이 계시다”며 자신의 피아노 연주에 맞춰 함께 노래를 부르는 무대를 꾸몄다. 이날 방송에는 윤하 외에도 류시원, 박광현, 윤해영, 이현경, 이희진, 리지, 윤두준, 조정린 등이 출연했다.

[동아닷컴]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