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자의 자격’ 합창단 소프라노 선우 가수 변신

동아닷컴 입력 2010-09-08 09:38수정 2010-09-08 09:59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KBS2 '해피선데이-남자의 자격' 합창단에서 소프라노 파트를 맡아 주목받은 뮤지컬 배우 겸 리포터 선우가 싱글 음반을 내고 가수에 도전한다.

앨범 제작사 측은 8일 "프로듀서 이-트라이브가 먼저 '선우와 앨범 작업을 해보고 싶다'고 의뢰해 왔다"며 "가수 기량의 가창력을 가진 선우의 음색이 마음에 들어 앨범 제작을 요청했고, 선우도 흔쾌히 응해 앨범 제작에 들어갔다"고 전했다.

선우는 '남자의 자격-남자 그리고 하모니'편에 출연해 바닐라루시의 배다해와 함께 소프라노 솔로 파트를 놓고 경쟁하고 화합하는 모습을 통해 화제를 모았다.

한편 프로듀서 이-트라이브와 함께 작업한 선우의 싱글 앨범은 10월 초 공개될 예정이다.

관련기사
이유나 동아닷컴 기자 lyn@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