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지애 아나운서, 동료들도 깜짝 속인 열애 사실 첫 공개!…부끄러운 표정 역력

동아닷컴 입력 2010-09-06 09:32수정 2010-09-06 11:16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사진출처=KBS 방송화면 캡처.
KBS 이지애 아나운서가 열애소식을 알린 당일 현장 모습이 공개됐다.

5일 방송된 KBS 2TV ‘다큐멘터리 3일’에서는 화려해 보이는 삶을 사는 아나운서들의 3일간 모습이 소개됐다.

이날 전파를 탄 방송에서 이 아나운서와 MBC 김정근 아나운서의 열애소식이 전해졌던 지난달 24일의 모습도 카메라에 잡혔다.

이 아나운서가 아나운서실에 들어서자마자 너도나도 “어떻게 만났어”, “소속 다른 아나운서 커플 처음 있는 일이다”, “이미 소문 다 났는데 뭘 부끄러워하냐” 등 시끌벅적한 반응으로 맞았다.

관련기사
손으로 두 얼굴을 감싸며 부끄러워하던 이 아나운서는 “그저께(8월22일) 상견례를 해 결정된 건 진짜 얼마 되지 않았다”며 “조심스러워 비밀로 하다가 실장님께 보고를 드렸는데 보고 드리자마자 기사가 떠서 대한민국 인터넷이 ‘정말 빠르구나’라고 놀랐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KBS 이 아나운서와 MBC 김 아나운서는 오는 10월9일 한글날 화촉을 밝힌다.

김진회 동아닷컴 기자 manu35@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