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박스오피스]성탄절용 '러브 액츄얼리' 정상 탈환

입력 2003-12-16 17:25수정 2009-10-10 07:04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로맨틱 코미디 ‘러브 액츄얼리’가 3주째 박스오피스 정상을 달리던 박찬욱 감독의 ‘올드보이’를 제치고 개봉 2주 만에 1위에 올랐다. 크리스마스가 다가옴에 따라 따뜻한 연인용 영화가 본격적으로 힘을 발휘하는 것으로 분석된다. 지금까지 이 영화는 전국 관객 120만 명을 넘어섰다.

‘올드보이’는 2위로 내려앉았지만 주말 서울 관객 8만5000여 명을 모으며 서울 관객 95만 명으로 ‘서울 100만 돌파’를 앞두고 있다.

지난 주 2위에서 한 순위 낮은 3위를 차지한 ‘낭만자객’은 5만1600명을 기록하면서 전국 관객 82만 명을 모았다. 김민종이 흥행의 ‘부도수표’란 오명을 떨치고 자신이 주연한 영화 중 처음으로 전국 100만 관객 돌파를 이뤄낼지 관심이 집중된다.

일본에서 2000만 명의 관객을 기록한 ‘춤추는 대수사선2’는 개봉 첫 주말에 4위에 올라 기대에 다소 못 미쳤다.


이승재기자 sjda@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