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장공유
읽기모드공유하기
동아경제|경제

SK이노베이션, 배터리 자회사 SK온 투자금 1조3000억 조달… 장기 재무적 투자 유치

입력 2022-11-30 18:13업데이트 2022-11-30 18:15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SK온 투자 유치를 위한 주주간 계약 체결’ 결의
SK온 글로벌 생산기지 확장 탄력
추가 장기 재무적 투자자 유치 추진
김양섭 재무부문장 “투자 재원 확보 순항 중”
SK이노베이션이 이사회에서 ‘SK온 투자 유치를 위한 주주간 계약(Shareholders’ AgreementᆞSHA) 체결의 건’을 결의했다고 30일 공시했다.

SK이노베이션과 SK온, 한국투자프라이빗에쿼티(PE) 등을 포함한 재무적 투자자간 체결한 계약이다. 이번 계약에 따라 SK온은 신주 발행을 통해 1조3000억 원 넘는 투자 자금을 확보하게 된다. 또한 SK이노베이션이 공시에서 ‘본 계약건과 동일한 조건으로 추가 투자자 유치가 가능하다’고 밝힘에 따라 SK온의 장기 재무적 투자자 유치는 앞으로도 지속 이어질 예정이다.

SK온의 경우 이번 투자 유치를 계기로 사업 확장이 더욱 탄력 받을 전망이다. SK온은 미국과 헝가리 등 글로벌 생산기지 확보에 주력하고 있다. 지난 29일에는 현대차와 북미 전기차 배터리 공급 협력을 위한 양해각서를 체결한 바 있다.

김양섭 SK이노베이션 재무부문장은 “SK온의 투자 재원 확보는 차질 없이 진행되고 있다”며 “국내외 정책금융기관 자금, 장기 재무적 투자자 유치 등 다양한 방식으로 필요 자금을 순조롭게 조달하고 있고 앞으로도 성장을 지속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동아닷컴 김민범 기자 mbkim@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경제 최신뉴스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