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에셋운용, 신성장산업 펀드 판매

동아일보 입력 2010-09-07 03:00수정 2010-09-07 03:0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미래에셋자산운용은 신기술, 에너지, 헬스케어 등 신(新)성장 기업에 장기 투자하는 ‘미래에셋 신성장산업 분할매수 장기목표전환형 증권펀드’를 17일까지 판매한다고 6일 밝혔다.

이 펀드는 초기 설정 때 주식 비중을 1개월 내 50%, 2개월 내 90%까지 높여가는 방식으로 분할매수하고 목표수익률(50%)을 달성하면 채권형으로 전환된다. 단순한 지수 분할매수가 아니라 종목별 분석으로 낮은 가격에 종목을 매수하는 전략을 쓰는 게 특징. 이를 통해 리스크와 변동성을 낮출 수 있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보수는 채권형으로 전환되기 전과 후가 다르다. 전환 이전에 A형의 총보수는 연 1.64%, C형은 연 2.27%이다.

정임수 기자 imsoo@donga.com
주요기사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