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뉴스1|문화

SG워너비 김용준, 오늘 데뷔 후 첫 솔로곡 ‘이쁘지나 말지’ 발매

입력 2022-01-21 09:41업데이트 2022-01-21 09:41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더블에이치티엔이
가수 김용준이 데뷔 18년 만에 첫 솔로곡을 발표한다.

김용준은 21일 오후 6시 각종 음원 사이트를 통해 첫 디지털 싱글 ‘이쁘지나 말지’를 발매하고 ‘보컬 장인’의 화려한 컴백을 알린다.

‘이쁘지나 말지’는 미디엄 템포의 팝 발라드로 ‘짝사랑러’를 위한 김용준표 짝사랑 공감 힐링송이다. 가슴 아픈 짝사랑을 겪는 남자의 안타까운 마음을 담은 가사와 달리 밝은 분위기의 리듬감 넘치는 멜로디가 어우러져 짝사랑의 애절함이 더욱 와닿는다.

또 김용준이 SG워너비로 데뷔했을 때부터 인연을 이어온 조영수 작곡가와 강은경 작사가가 ‘이쁘지나 말지’를 작업해 눈길을 끈다. 히트곡 메이커들과 독보적인 미성을 보유한 김용준의 만남이 모든 ‘짝사랑러’의 취향을 완벽히 저격할 전망이다.

김용준이 약 10년 만에 직접 출연하는 뮤직비디오 역시 궁금증을 자극한다. 김용준은 ‘이쁘지나 말지’ 뮤직비디오에서 ‘짝사랑남’의 쓸쓸한 감정을 대변하며 곡의 몰입도를 한껏 높일 것으로 기대된다.

김용준만의 목소리와 감성으로 꽉 채워 ‘사계절 롱런송’이 될 ‘이쁘지나 말지’는 21일 오후 6시 각종 음원 사이트를 통해 만날 수 있다.

(서울=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문화
베스트 추천